+더페스티벌 즐겨찾기 추가
  • 2023.02.09 (목)
 축제뉴스 축제뉴스전체
[QX통신] 활기 얻은 이중섭 예술시장 / ‘희망비누’ 팔꿈치로 슬쩍 찌르다
기분좋은 QX 기자    2013-11-18 12:20 죄회수  3293 추천수 2 덧글수 1 English Translation Simplified Chinese Translation Japanese Translation French Translation Russian Translation 인쇄  저장  주소복사

 

활기 얻은 이중섭 예술시장  

 

QX통신 제259호 2013년 10월 15일 화요일  

 

 사진=이중섭 문화의 거리에 선 문화예술디자인 시장 ⓒ기분좋은QX 

 

 제주도 서귀포시는 이중섭 문화의 거리와 산책길 구간에 ‘서귀포문화예술디자인시장’을 열고 있습니다. 이 시장은 지난 2011년 5월 이중섭 작가의 산책길을 개설 하면서 ‘아트마켓’이라는 이름으로 출발했습니다. 아트마켓은 매주 토요일에 임시천막 10동을 세워 운영하다가, 지난 2월 제주의 특성을 살린 고정 판매대 14동을 만들어 새 단장을 한 것입니다.

 

이 시장은 주말마다 지역의 작가와 동아리, 시민이 손수 만든 공예품과 소장한 민예품을 판매합니다. 내방객은 목공예, 도자기, 천연염색, 탁본 등의 제작과정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이중섭 문화의 거리는 지난 4월 서귀포시가 송산동·정방동·천지동의 4.3km 구간에 ‘유토피아로’를 개장하면서 관광객과 올레꾼들의 발길이 이어져 명소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돈키호테의 어록>

 

“문화콘텐츠의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엔터테인먼트다. 재밌어야한다.”
-문화평론가 이용승

 

  

 "희망비누" 팔꿈치로 슬쩍 찌르다

  

 

사진=희망비누를 나누어 받는 아이들 ⓒBlikkiesdorp4Hope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비영리 단체인 블리키돕포호프(Blikkiesdorp4Hope)는 질병에 취약한 아이들의 손 씻기 운동을 지난 5월부터 벌이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장난감을 ‘희망 비누’ 안에 넣고 나누어 주는 방법을 씁니다.

 

비누에는 질병의 위험성이나 손 씻기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문구가 하나도 없습니다. 아이들은 비누를 다 쓰면 그때 장난감을 소유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아이들은 누가 알려주지 않아도 손을 자주 씻고 원하는 장난감을 얻어 건강을 지키게 됩니다.

 

이 단체가 활용한 판매 기법은 이른바 ‘넛지 마케팅’입니다. 영어로 넛지(nudge)란 ‘팔꿈치로 슬쩍 찌르다’라는 뜻으로 소비자를 강요하지 않고 유연하게 선택을 유도하는 방법입니다.

 

기분좋은QX는 QX통신과 블로그를 통해서 스스로 축적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 과정에서 필요한 경우 일부 언론사 사진을 출처를 밝히고 사용하고 있습니다. 운영상 원칙은 상업인 목적을 일체 배제한다는 것입니다. 이점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태그  서귀포예술시장,이중섭문화의거리,서귀포문화예술디자인시장,아트마켓,유토피아로,플리키돕포호프,Blikkiesdorp4Hope,희망비누,넛지마케팅
 이전기사      다음기사   메일       인쇄       스크랩
  목록으로 수정    삭제
덧글쓰기 댓글공유 URL : http://bit.ly/2n7hob 
HappyMom   2013-11-18 17:54 수정삭제답글  신고
Nudge Marketing 하나 배우고 갑니다. 희망비누 넛지마케팅 ㅋㅋㅋ
축제포토 더보기
인터뷰  
더페스티벌 오픈과 한국축제의 세계화
더페스티벌오픈과함께한국축제의세계화...
인기뉴스 더보기
박보균장관 8기 예술위 만나 K-Cul...
강추위 덕본 제14회 평창송어축제 ...
일본 번화가 도쿄 중심에서 맛과 ...
축제리뷰 더보기
[세계유산기행] 고대도시 독일 ...
2023 설날행사 독일 자알란트 한...
아이와 함께 가볼만한곳 미호박...
오늘은 공주 겨울축제 군밤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