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페스티벌 즐겨찾기 추가
  • 2024.03.03 (일)
 축제뉴스 축제뉴스축제/관광
보령머드축제 등 명예대표축제가 글로벌육성축제로 국비지원 계속
한채은 기자    2015-01-12 23:48 죄회수  7811 추천수 3 덧글수 2 English Translation Simplified Chinese Translation Japanese Translation French Translation Russian Translation 인쇄  저장  주소복사

 

보령머드축제가 올해부터 글로벌육성축제로 변경돼 지속적으로 국비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되었다.
 
문화체육관광부의 문화관광축제 선정이 시작된 지 20주년을 맞이해 대표축제를 졸업한 명예대표축제를 글로벌육성축제로 명칭을 변경함에 따라 보령머드축제를 비롯한 진주남강유등축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등 3개 축제가 글로벌육성축제로 선정돼 지속적으로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
 
보령머드축제는 지난 2008년 국내 최초로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선정된 이후 2010년까지 3년간 대한민국대표축제로 세계적으로 이름을 떨치고 2011년부터는 대표축제 일몰제에 따라 명예대표축제로 바뀌면서 국비 지원도 끊겼다 2013년부터 다시 국비지원이 이어졌다.

보령머드축제는 매년 축제가 열리는 7월에 세계의 주요 언론에 소개되는 등 대한민국을 세계 곳곳에 알리고 있다. 지난해 개최된 머드축제에는 외국인 28만4700명을 포함 329만9000명이 방문해 세계적인 축제임을 과시했으며, 미국 ABC NEWS와 USA today, 영국 공영방송 BBC, 중국 공영방송 CCTV 등 세계의 유수 언론을 비롯해 아랍에미리트, 터키, 아르메니아까지 54개국 264개 언론이 보도했다.
 
특히 유럽 스페인에서는 세계적인 ‘토마토축제(라 토마티나)’의 연계행사로도 개최돼 축제에 참여한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는 등 세계적인 축제임을 입증하기도 했다.
 

한편 2015년 제18회 보령머드축제는 7월 17일부터 26일까지 개최되며, 지난해보다 축제장을 확장하고 프로그램도 강화한다.


김동일 보령머드축제 이사장은 “보령머드축제가 글로벌육성축제로 선정됨을 환영한다”며 “축제가 현재에 머무르지 않고 꾸준히 발전할 수 있도록 하겠으며, 특히 2017년 제20회 보령머드축제는 성년을 맞이하는 큰 의미를 담아내는 머드축제가 되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안동탈춤축제,진주남강축제,보령머드페스티벌,글로벌 육성축제,보령 머드
 이전기사      다음기사   메일       인쇄       스크랩
  목록으로 수정    삭제
덧글쓰기 댓글공유 URL : http://bit.ly/2ZVKWG 
올챙이   2015-01-16 09:14 수정삭제답글  신고
안그래도 잘되는 축젠데 뭘 돈을 대주나요~.~
축제포토 더보기
인터뷰  
[신년특집 인터뷰] 최상기 인제군...
우리나라에서가장아름다운곳을들라면...
인기뉴스 더보기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제105주년 삼...
장가계 등불 축제 2024년 용의 해 ...
세종시 정월대보름 낙화축제 생겨
축제리뷰 더보기
한복 입은 외국인 관광객이 설날...
영험한 천제단보다 태백산눈축제...
철원 승일교 아래 한탄강겨울의 ...
서울 송현동 녹지광장 솔빛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