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페스티벌 즐겨찾기 추가
  • 2024.07.13 (토)
 축제뉴스 축제뉴스전체
Don’t worry, Be 해치! 해치와 함께 춤을.댄스 챌린지 인기
David Kim 기자    2024-06-26 13:49 죄회수  399 추천수 6 덧글수 0 English Translation Simplified Chinese Translation Japanese Translation French Translation Russian Translation 인쇄  저장  주소복사

서울시의 상징 캐릭터 해치&소울프렌즈의 인기가 뜨겁다. 6.17일(월)부터 틱톡에서 시작된 해치 댄스 챌린지가 라이브 6일만에 1,500만뷰를 돌파했다.

이번 댄스 챌린지는 서울의 상징 캐릭터 해치&소울프렌즈를 일방적으로 홍보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과정을 통해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만들고자 시작되었다.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춤동작을 단순화하였고, ‘내가 만드는 해치 공모전’ 애니메이션 부분 수상자가 챌린지를 위한 해치 댄스 가이드라인 필터를 개발하는 등 좀 더 시민들의 참여를 유도하는 방안을 고안했다.

해치 댄스챌린지는 개인 틱톡 계정을 통해 기간 제한없이 참여 가능하다. 

     (https://vt.tiktok.com/ZSYyo9oUw/)

서울시와 해치 댄스챌린지를 기획한 틱톡 코리아 측에 따르면 일반 챌린지 평균 조회수인 550만뷰 대비, 2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 지방자치단체에서 챌린지를 시작한 사례 중 이례적인 성과라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유튜브 등 사회관계망(SNS) 143만 조회수의 해치 송을 활용한 점, 댄스챌린지로 유명한 틱톡커 ‘이짜나 언짜나’가 최신 트렌드에 맞게 댄스개발에 참여한 점 등이 인기 이유로 보인다고 말했다.

조회수 이외에도 ‘노래 제목을 알려줘’, ‘중독성 강한 음악’, ‘머릿속에 계속 맴돌고 있어요’등 해치 송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이 많으며,

‘해치 디자인 바뀐 것 너무 귀엽다’, ‘돈워리 비해치’, ‘서울 대공원에서 해치 보고왔어요’ 등 해치에 대한 관심도 줄을 이었다.

이러한 틱톡에서의 인기에 힘입어 해치 댄스 챌린지는 틱톡을 넘어 인스타, 유튜브 등 다른 매체에도 ‘밈(meme)’ 으로 확산되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서울시는 기존에 기대했던 MZ세대 외에도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전 세대에서 참여하고 있으며, 참여자 스스로 ‘걱정 근심은 모두 해치가 해결해줄게’라는 이번 챌린지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채숙 서울시 홍보기획관은 “당초 생각했던 것보다 시민 여러분의 챌린지 참여와 관심이 뜨거워 너무나도 감사한 마음.”이라며, “걱정 근심 모두 해치가 해결해 줄게라는 이번 챌린지의 주제처럼 시민 여러분들의 걱정과 근심 모두 해결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이전기사      다음기사   메일       인쇄       스크랩
  목록으로 수정    삭제
덧글쓰기 댓글공유 URL :  
등록된 덧글이 없습니다.
축제포토 더보기
인터뷰  
정원환 고창국화축제위원장
인터뷰 시련을아름다움으로,정원...
인기뉴스 더보기
[오익재칼럼] 축제와 콘텐츠
집에서 주문하는 여름 보양식 강진...
[오익재칼럼] 뷰티산업
축제리뷰 더보기
관악신사시장 전국8도막걸리투어...
올여름 일본관광 호시노리조트와...
자라섬은 여의도보다 좋은 섬 꽃...
2024연등회 조계사앞사거리 차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