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페스티벌 즐겨찾기 추가
  • 2021.11.30 (화)
 축제뉴스 축제뉴스전체
강화군 수산경영인, 강화 갯벌 세계 유산 등재 반대 집회
김영옥 기자    2021-07-11 08:20 죄회수  994 추천수 2 덧글수 0 English Translation Simplified Chinese Translation Japanese Translation French Translation Russian Translation 인쇄  저장  주소복사


강화군 수산경영인(회장 고현수)은 7일 길상면 황산도항에서 강화갯벌 세계 유산 등재 반대 집회를 가졌다.

이날 강화군 수산경영인 90여 명은 강화갯벌은 현재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고, 문화재보호법, 군사시설보호법, 수도권정비법 등 규제사항이 있는 상황에서 습지보호구역의 추가 규제는 어업 행위와 지역 발전을 저해할 수 있는 만큼 결사반대한다고 밝혔다.

강화도 갯벌은 지난 2000년 7월 문화재청이 천연기념물 419호 ‘강화 갯벌 및 저어새 번식지’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또한, 해안과 갯벌 대부분은 군사시설보호법과 문화재보호법에 의해 보존이 되고 있다.

고현수 회장 “갯벌의 보존과 관리는 규제가 아니라, 정부의 행정·재정적 지원으로”

고현수 회장은 “현재도 갯벌과 해안에 대한 과도한 규제로 갯벌을 이용한 어업활동과 해안선 개발에 어려움이 많다. 규제 일변도의 정책은 어업인의 직접적인 생계에 큰 타격을 주는 만큼 재고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갯벌의 보존과 관리를 위해서는 정부의 행정·재정적 지원이 필요한 것이지 규제가 더 필요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태그  강화갯벌 세계유산등재 반대집회,강화군수산경영인 고현수회장,갯벌 규제,갯벌보존,갯벌규제해제
 이전기사      다음기사   메일       인쇄       스크랩
  목록으로 수정    삭제
덧글쓰기 댓글공유 URL : https://bit.ly/3htZg 
등록된 덧글이 없습니다.
축제포토 더보기
인터뷰  
자라섬재즈페스티벌 인재진 감독 ...
아시아최고의재즈페스티벌이요대한민국...
인기뉴스 더보기
하청수가 빛나는 밤에 메타버스 진...
2021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단계...
염태영 수원시장 kt위즈 한국시리...
축제리뷰 더보기
은평누리축제 은평 온:(On) 축제...
용두산공원 초량왜관 이순신장군...
가야국의 악사 우륵이 신라로 귀...
백제고도 부여국화축제 구드래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