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페스티벌 즐겨찾기 추가
  • 2021.11.30 (화)
 축제뉴스 축제뉴스전체
삼척시 덕풍계곡 생태탐방로 복구 재개방
David Kim 기자    2021-07-03 22:19 죄회수  977 추천수 4 덧글수 0 English Translation Simplified Chinese Translation Japanese Translation French Translation Russian Translation 인쇄  저장  주소복사

삼척시가 지난해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의 피해로 통행이 제한됐던 ‘덕풍계곡 생태탐방로’ 복구공사를 완료하고 올 6월부터 재개방했다.

삼척시는 지난해 12월부터 사업비 2억9천여만원(국·도비포함)을 투입해 올 5월까지 생태탐방로 입구에서 제2용소까지 태풍피해 시설물을 철거 하고 보수하는 한편 상습침수구간은 우회노선 개발하여 안전시설을 추가하는 등의 복구공사를 완료했다.

이와 함께 삼척시는 덕풍계곡 생태탐방로 운영 및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의 생태적 이용을 위한 용역을 추진해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의 제한적 탐방제도를 개선하고 생태탐방로 안정성 확보 및 대체노선(문지골)을 개발할 계획이다.

덕풍계곡 생태 탐방로는 지난 2017년 환경부 공모 사업에 선정돼 사계절 아름다운 자연의 신비를 간직한 덕풍계곡의 수려한 비경을 탐방하도록 지난 2018년 4월부터 사업비 8억6천만 원을 투입해 16.3km의 구간의 탐방로가 조성되어 있다. 1구간은 생태탐방로 입구에서 제2용소까지(2.5km), 2구간은 제2용소에서 응봉산 정상까지(7.5km), 3구간은 응봉산 정상에서 생태탐방로 입구까지(6.3km)이다.

삼척시는 탐방로 조성 이후 산불예방과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보호·관리를 위해 구간별로 운영방안을 차등적으로 적용했다.

1구간은 상시 개방하면서 산불조심기간 중에는 산불예방을 위한 탐방객 계도 및 시설물 관리와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무단훼손 방지를 위해 고정적으로 인력을 배치하고 있다. 특히, 2구간은 생태탐방로 조선 중 가장 위험한 구간이며 조난사고 대부분이 이 구간에서 발생돼 조난사고 예방과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보존을 위해 전면통제하고 있으며 제3구간은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의 보전과 산불예방을 위하여 제한적 탐방제도[봄가을철 산불조심기간 (봄철 2.1-5.15 / 가을철 11.1-12.15)외 탐방가능)로 운영되고 있음을 안내를 하고 있다.

또한 덕풍계곡 인근에 119㎡ 규모의 다목적 회관이 조성되어 있어 응봉산악구조대원들의 대피소와 마을 어르신들의 쉼터 역할을 하고 있다.

삼척시 관계자는 “가이드 운영제에 의한 주민참여로 지역주민 소득창출과 생태탐방로 안정성을 강화하고 대체노선을 개발하는 등 덕풍계곡 생태탐방로가 지역의 자랑거리가 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지속으로 협의하겠다.”고 전했다.


태그  삼척덕풍계곡생태탐방로,삼척 응봉산, 삼척 덕풍마을,제1용소,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이전기사      다음기사   메일       인쇄       스크랩
  목록으로 수정    삭제
덧글쓰기 댓글공유 URL : https://bit.ly/3An0U 
등록된 덧글이 없습니다.
축제포토 더보기
인터뷰  
[신년특집 인터뷰] 최상기 인제군...
우리나라에서가장아름다운곳을들라면...
인기뉴스 더보기
하청수가 빛나는 밤에 메타버스 진...
2021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단계...
염태영 수원시장 kt위즈 한국시리...
축제리뷰 더보기
은평누리축제 은평 온:(On) 축제...
용두산공원 초량왜관 이순신장군...
가야국의 악사 우륵이 신라로 귀...
백제고도 부여국화축제 구드래둔...